광활하고 깊은 산과 물로 둘러싸인 타이둥, 마치 세상 모든 것들이 한 곳으로 향하듯 다양한 민족들이 모여 그들만의 특색 있는 뿌리를 펼침과 동시에 융합된 인문 문화를 발전시켰습니다. 백 년 넘게 이어져 내려오는 부락의 풍미 만찬, 5~60년의 세월을 거친 현지의 맛, 서민의 간식, 이민자들로부터 전래된 서양식 요리, 메뉴판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창의 요리까지. 우리들의 기억 속「자미(滋味)」, 이 두 글자는「타이둥인(臺東人)」의 생활과 떨어질 수 없는 소중한 것입니다.

동해안 현지 바다의 맛

높은 산과 계곡, 평원과 해안이 한데 어우러진 타이둥의 지형, 그중에서도 동해안 해협은 특히 오랜 시간 동안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창빈향에서 청공, 진줜 지역을 거쳐 남쪽 다런향에 이르기까지 특색 있는 항구들로 가득합니다. 아름다운 경치를 보러 타이둥을 찾는 방문객들이 꼭 한 번씩 방문하는 이곳에서는 태평양이 잉태한 특별하고 풍부한 해산물도 즐길 수 있습니다.

인기 관광지